끄기
마이페이지 | 주문내역조회 | 보관함 | 장바구니
로그인 회원가입
 · 소설(한국/번역소설)
 · 시/수필/평전/답사기
 · 가정/생활/결혼/임신육아
 · 건강/의학/웰빙
 · 경제/경영/비즈니스
 · 자기계발/창의력/직업
 · 사회과학/교육/사회비평
 · 인문학/문학/문화론
 · 역사/문화/풍속
 · 취미/레저/스포츠
 · 예술/대중문화
 · 종교/역학/운명
 · 외국어 공부
 · 총류/사전/전집/기타
 · 컴퓨터/인터넷
 · 아동/초등
 · 청소년/중고생용
 · 만화
 · 자연/과학/기술
 · 잡지/ 월간지 계간지 등
 · 수험서/교재
 · 고서/희귀본/초판본
 · 외국도서
 · 논술/사고력/교과/참고서
 · 철학/사상
 · 추억의 책
 · 고전 국역 / 한국학
 · 음반(CD, LP) & 영상

 
Home > 시/수필/평전/답사기 > 인물/평전/자서전



관련상품 보기 상품 평가보기
친구에게 추천 상품 문의하기
체의 마지막 일기 - 서른아홉 체게바라, 불꽃같은 생의 마지막 기록 [새책재고]
제조회사 지식여행
저자 체 게바라 / 안중식 역
발행일 2005
쪽수 320
상태 최상[새책 재고]
특기사항 하드커버, 양장
판매가격 5,500원
마일리지 110원 (카드결제시 마일리지 없음)
수량
바로 구매 장바구니에 담기 보관하기

기본 설명
체 게바라가 1966년부터 1967년 사이에 쓴 일기를 엮은 책. 라틴아메리카로 돌아와 볼리비아에 잠입, 게릴라 부대를 지도하기 시작한 1966년 11월부터 정부군에 체포되기 직전인 1967년 10월 7일까지의 기록이다.

밀림 속에서 굶주림과 질병을 감당하며 끊임없이 행진과 매복을 반복하고 게릴라 활동을 펄쳤던 당시의 상황을 사실적으로 보여준다. 마실 물이 없어 소변을 마시고, 자신들과 함께 했던 말까지 잡아 먹어야 했던 절박한 상황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았던 체 게바라의 모습이 사실 중심으로 씌어진 일기의 행간에서 드러난다.

관련 상품
이 상품과 관련된 상품이 없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 로고
공정거래위원회
표준약관 사용
회사소개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인천 부평구 부개2동 196-9 2층(전철1호선 부개역 앞) / 대표 전화 : (032) 501-5011
사업자 등록번호 : 122-91-95557 / 통신판매업신고 부평 제00596호 / 대표 : 고규중 / boook@hanmail.net
Copyright © 2002 책사랑방.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