끄기
마이페이지 | 주문내역조회 | 보관함 | 장바구니
로그인 회원가입
 · 소설(한국/번역소설)
 · 시/수필/평전/답사기
 · 가정/생활/결혼/임신육아
 · 건강/의학/웰빙
 · 경제/경영/비즈니스
 · 자기계발/창의력/직업
 · 사회과학/교육/사회비평
 · 인문학/문학/문화론
 · 역사/문화/풍속
 · 취미/레저/스포츠
 · 예술/대중문화
 · 종교/역학/운명
 · 외국어 공부
 · 총류/사전/전집/기타
 · 컴퓨터/인터넷
 · 아동/초등
 · 청소년/중고생용
 · 만화
 · 자연/과학/기술
 · 잡지/ 월간지 계간지 등
 · 수험서/교재
 · 고서/희귀본/초판본
 · 외국도서
 · 논술/사고력/교과/참고서
 · 철학/사상
 · 추억의 책
 · 고전 국역 / 한국학
 · 음반(CD, LP) & 영상

 
Home > 소설(한국/번역소설) > 유럽/러시아/중남미 소설



관련상품 보기 상품 평가보기
친구에게 추천 상품 문의하기
모모 (미하엘 엔데)- 비룡소 걸작선 13 (양장)
제조회사 비룡소
저자 미하엘 엔데
발행일 2012
쪽수 367
상태 최상
특기사항 하드커버 양장 / 매우 깨끗함
시중가격 11,000원
판매가격 6,500원
마일리지 130원 (카드결제시 마일리지 없음)
수량
바로 구매 장바구니에 담기 보관하기

기본 설명
원작이 지닌 매력을 모두 되살린 한국어 판 <모모>

기적과 신비와 온기로 가득 찬 책, 어린이나 어른 할 것 없이 글자를 읽을 수 있는 사람이라면 그 깊은 꿈과 환상의 세계에 빠져들 수밖에 없는 <모모>를 비룡소에서 심혈을 기울여 출간한다.독일 티네만 출판사와의 독점 계약으로 출간하는 비룡소의 <모모>는 원작이 지닌 매력을 모두 되살리려 노력한 책이다. 첫번째로, 이 책을 내면서 책의 표지에서부터, 용지, 일러스트레이션, 서체, 글자 색, 행간에 이르기까지 세세한 정성을 들였다. 종전의 책들이 가격을 낮추려는 이유 때문에 책의 겉모습이 지니는 의미를 훼손한 데에 비해 비룡소에서는 겉모습과 내용이 서로 어울리도록 노력했다. 두번째로 연세대 한미희 교수의 꼼꼼한 번역과 편집진의 노력으로, 누구나 이 책의 진정한 의미를 파악하도록 가장 정확하고 쉬우며 미하엘 엔데의 문체에 가장 근접하게 접근한 내용을 만들어 냈다. 세번째로 독일 티네만 출판사와의 독점 계약을 한 점과, 종전의 책들이 영화 평론가와 관객 모두에게 호평을 받지 못한 영화의 이미지에 기댄 것과는 다르게 이 책의 오롯한 의미만을 되살리려 한 점이다.

바로 이 순간, 우리 나라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모모>

누구나 알고 있듯이 <모모>는 인간의 삶에서 가장 소중한 시간의 신비한 비밀에 대해 쓴 책이다. 하지만 지금 이 순간 한국의 독자들은 숨겨져 있는 또 다른 소중한 의미를 찾을 수 있을 것이다.이 책은, 성공을 위해서 모든 것을 희생하다가 쓰라린 실패를 맛보고 있는 어른들에게, 이 책을 읽는 동안에 예전에 가슴 속에서 살아 숨쉬던 따스한 정, 상상의 세계, 행복한 감정 들을 일깨워 주고 있다. 그 동안에 우리는 할머니가 한겨울밤에 들려 주던 솔깃한 이야기의 세계를 잃어버리고 점점 삭막해져가기만 한 것은 아닐까? 막다른 골목길에 몰리고 있는 듯한 지금 어른들에게도 이 책이 소용 있을 것이다. <모모>는 독일 사람이 쓴 우리 나라 사람들 이야기다.

잃어버린 꿈과 환상의 세계를 찾아 떠나는 모험

미하엘 엔데는 남부 이탈리아를 여행하다가 한 얘기꾼이 고대 음유 시인을 모방하면서 시칠리아 언어로 오를란도와 리날도의 영웅담을 읊는 것에 큰 감명을 받았다고 한다. 얘기꾼과 청중은 같이 울며 웃고 밤이 새도록 그 자리를 즐겼다고 한다. 그래서 그는 독자들에게 계몽을 하는 것보다는, 같이 즐기면서 마음을 풍요롭게 하는 경험을 하고, 그 경험에서 행복함을 같이 느낄 수 있는 책을 쓰기로 결심했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이 책은 이야기 속에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모험 속에 모험이 들어 있고, 상상 속에 상상이 나래를 펼친다. 이 책은 360페이지가 넘지만 전혀 지루하지 않다. 작가가 독자와 함께 즐기고, 어렵지 않으면서도 깊은 뜻이 담긴 이야기를 쓰기로 마음먹었기 때문이다. 그러다 보면, 아이와 어른 할 것 없이 가슴 속에는 항상 존재하지만 까맣게 잊고 있던 꿈과 환상의 세계를 경험한다. 우리는 <모모>를 통해서 언제나 없고, 아무 데도 없으면서 우리 마음 속에 소중히 살아 있는, 기적과 신비와 온기로 가득한 세계로 옮겨간다. 미하엘 엔데는 이 책에서 “시간은 삶이며, 삶은 우리 마음 속에 깃들여 있는 것”이라고 말한다. 날이 흐를수록 제대로 즐길 줄 모르고, 상상할 줄 모르는 사람이 많아지는 이 때에 이 책을 읽는다는 것은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다.

저자 : 미하엘 엔데(Michael Andreas Helmuth Ende)

판타지 소설 [모모]와 [끝없는 이야기]로 우리에게 널리 알려진 작가 미하엘 엔데는 1929년 독일에서 태어났다. 초현실주의 화가였던 아버지로부터 풍요로운 예술적 영향을 받으며 자란 그는 영혼이 피폐한 세상 사람들에게 환상과 꿈의 세계를 되찾아 준 작가이다. 엔데는 판타지 소설 외에도 아름다운 동화와 그림책, 희곡, 시 등 매우 다양한 작품을 썼으며, 독일 청소년문학상ㆍ유럽 아동문학상ㆍ안데르센 문학상 등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문학상을 여러 차례 받았다. 또한 4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된 그의 작품은 전 세계적으로 2천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1995년 그가 세상을 떠났을 때, 세계의 언론들은 그를 단지 작가로서가 아니라 ‘동화라는 수단을 통해 기술과 돈과 시간의 노예가 된 현대인을 고발한 철학가’로 재평가하며 그의 죽음을 안타까워했다. 엔데의 저서로는 [모모], [끝없는 이야기], [마법의 설탕 두 조각], [렝켄의 비밀], [마법의 수프], [거울 속의 거울], [자유의 감옥] 등이 있다.

관련 상품
이 상품과 관련된 상품이 없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 로고
공정거래위원회
표준약관 사용
회사소개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인천 부평구 부개2동 196-9 2층(전철1호선 부개역 앞) / 대표 전화 : (032) 501-5011
사업자 등록번호 : 122-91-95557 / 통신판매업신고 부평 제00596호 / 대표 : 고규중 / boook@hanmail.net
Copyright © 2002 책사랑방. All Rights Reserved.